전유진 - 서울 가 살자 > M1920

본문

[1020] 전유진 - 서울 가 살자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나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1-07-17 00:15 조회75회 댓글0건
그 이불솜 베개 다 버리고
우리 이제 서울 가서 살자
그대야가 말한 천 번에 약속은
괜찮으니 서울 가 살자
저 달이 건너가 먼저 비춘다니
우리 무슨 어떤 걱정 있을까요
그댈 원망하진 않아요 이젠
그래서 또 살아보는 세월일껀데
미련 없이 버리고서 서울 가 살자

별빛이 뜨고도 해가 있다는
그곳에서 어떤 행복 기다릴까요
그댈 원망하진 않아요 아마
내가 더 원했었던 사랑일테니
그대도 놓지 말아요 오
저 달이 건너가 먼저 비춘다니
우리 무슨 어떤 걱정 있을까요
그댈 원망하진 않아요 이젠
그래서 또 살아보는 세월일껀데
미련 없이 버리고서 서울 가 살자
추천 0 비추천 0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